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천재 발레리노 세르게이 폴루닌 이야기 <댄서>
    영화/개봉박두 2017. 3. 7. 12:39

    열아홉 살의 나이에 최연소 로열발레단 수석무용수로 발탁되어 전 세계적인 스타로 떠올랐던 세르게이 폴루닌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<댄서>가 영국 개봉을 앞둔 지난 2일, 런던 팔라디움 극장에서 프리미어 행사를 개최했다. 


    이날 진행된 프리미어 상영회에서는 영화 <댄서>의 상영과 함께 세르게이 폴루닌이 직접 호지어의 음악에 맞춰 ‘Take Me to Church’ 퍼포먼스를 선보인 데 이어, 세르게이 폴루닌과 함께하는 관객과의 대화(Q&A)까지 진행되었다. 또한 이 행사는 영국과 아일랜드의 200개 상영관에서 동시 생중계로 이뤄져 현지에서 관객으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. 


    특히 2,000석이 넘는 런던 팔라디움 극장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“너무나 아름답고, 생생했으며, 감동적이었다. 모든 것이 내가 기대했던 것 이상이었다!”(@jody_lee****, 인스타그램), “정말 멋진 밤이었다. 세르게이 폴루닌의 춤은 다른 말이 필요 없을 정도였다!”(@vickimclaug****, 인스타그램), “정말 영감을 주는 영화였다!”(@wanderlustbutterflyw****), “영화의 매 순간순간이 다 좋았다!”(@toysinc****, 인스타그램) 등 세르게이 폴루닌과 영화 <댄서>에 대한 벅찬 감상을 전하며 세르게이 폴루닌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. 


    이 밖에도 세르게이 폴루닌은 3월 14일부터 18일까지 런던 새들러스웰스 극장에서 데이비드 라샤펠과 함께 작업한 ‘프로젝트 폴루닌(Project Polunin)’을 발표할 예정이며 해당 행사는 이미 전 회차 매진 상태이다.


    영화 <댄서>는 19살의 나이에 최연소 로열발레단 수석무용수에 오른 천재 발레리노이자 세계적인 스타 세르게이 폴루닌의 꿈과 열망, 도전과 좌절 등 누구도 몰랐던 그의 ‘진짜 이야기’를 다룬 작품이다. 20세기 가장 위대한 발레리노인 루돌프 누레예프와 비견될 정도의 놀라운 재능으로 세계 무대를 누비던 세르게이 폴루닌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<댄서>는 오는 4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.



    <댄서 포스터. 사진=(주)엣나인필름 제공>

     

    ㈜엣나인필름

    <INFORMATION>

    제목       댄서

    영제           Dancer

    감독           스티브 캔터

    출연       세르게이 폴루닌

    장르           다큐멘터리

    수입/배급      (주)엣나인필름

    러닝타임       85분

    등급           15세 이상 관람가

    개봉           2017년 4월


    <SYNOPSIS>

    천재 발레리노, 세계적인 스타, 꽃미남 그리고 반항아

    세상에서 가장 우아한 짐승의 모든 것!


    19살의 나이에 영국 로열발레단 최연소 수석 무용수에 발탁된

    천재 발레리노 세르게이 폴루닌은

    온몸을 문신으로 휘두른 채 연일 신문 1면을 장식한다.

    ‘발레계의 배드 보이’, ‘발레계의 제임스 딘’ 등 수많은 수식어와 함께

    강렬하고 아름다운 몸짓으로 세계를 매료시킨 것도 잠시,

    발레리노라면 누구나 꿈꾸는 최고의 자리를 스스로 박차고 나오는 파격적인 행보로

    다시 한 번 세계를 충격에 빠뜨리는데…



    댓글 0

Designed by Tistory.